CKIPM Marine Group


News

새로운 라이프스타일과 소통을 제안하는 워터프론트 전문 기업 CKIPM의 다양한 소식을 알립니다.

아르카숑 마리나 (요팅매거진 2010년 3월호)

작성일 10-03-11 19:05 | 조회 22,456 | 댓글 0

본문

0694fb7d48e3ae4e6ca91357d44fb4a5_1533377135_92.jpg
0694fb7d48e3ae4e6ca91357d44fb4a5_1533377137_1.jpg
낭만 가득한 프랑스의 휴양지
아르카숑 마리나 Port d'Arcachon Marina

이번 호에 소개할 곳은 싱그러운 바람과 낭만을 가득담은 곳, 프랑스 보르도에 위치한 아르카숑 마리나다. 퍼붓듯 쏟아지는 햇살과 노을, 금빛 모래사장의 해변과 맞닿은 광활한 바다, 사막과 같은 모래언덕까지 그곳은 온통 자연으로 둘러싸여있다. 화려하지는 않지만 자연 그대로의 풍요로움이 매력적인 아르카숑 마리나로 떠나보자.
글, 사진 강석주(CK마린 대표이사) / 에디팅 이현정 기자

프랑스에서 가장 인기 있는 휴양지는 화려하고 으리으리한 칸이나 니스가 아니라 보르도 지역의 조용하고 차분한 도시 아르카숑(Arcachon)이다. 프랑스의 남서쪽 대서양 연안에 접한 이곳은 보르도에서 기차로 30분 거리에 위치하고 있으며 연중 온화한 기후와 적당한 바람, 풍부한 일조량 등으로 도시인이 꿈꾸는 휴양지로의 조건을 모두 갖추고 있다. 게다가 유럽 최대의 모래언덕 필라(Pilat)와 800미터 해안선의 아르카숑 비치, 빅토리아 건축양식으로 지어진 아르카숑 빌라, 해산물 전문 레스토랑이 즐비해 요팅, 일광욕, 해수욕, 서핑 등 해양레저를 즐기기 위한 방문객으로 늘 분주하다.

한적한 휴양지에 위치한 마리나
33선석 약 2천1백 대 초대형 계류 규모를 자랑하는 아르카숑 마리나는 5미터 이하의 소형요트부터 49.99미터의 대형 요트까지 다양한 사이즈의 요트 계류가 가능하다. 또한 대서양과 마주하고 있지만 섬과 반도 등이 자연방파제 역할을 함으로써 외해에서 입사하는 파랑의 파고가 저하되어 경제적으로 설치가 용이한 경량폰툰시설을 갖추고 있다.
계류 비용은 여름에 관광객 및 방문객이 많은 계절적 특성으로 인해 하계·동계요금을 차등 적용하고 있다. 가령 11.5~11.99미터 요트를 기준으로 했을 때, 여름의 경우 약 140만 원(858유로/월)이고 겨울의 경우 약 36만 원(225유로/월)이 된다.
세일요트를 위한 전용 클럽하우스(Cercle de la Voile d'Arcachon)는 일반인과 학생을 대상으로 한 요트스쿨을 활발하게 운영하고 있으며, 클럽하우스 내에는 라커룸, 샤워실, 세미나룸 등 편의시설을 비롯해 레스토랑과 바 등이 갖추어져 있어 일반인과 방문객들에게 폭넓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6개동의 건물로 이루어진 티넌트샵(약 1만3천 평방미터)에는 베네토 요트 전시판매장을 비롯하여 야마하, 스즈키, 조디악 등 엔진업체 및 관련 부품업체들이 입점해 있다. 여기에서는 계류와 서비스 시설을 동시에 이용할 수 있으며, 약 9천 평방미터 규모의 육상 부지에 요트 수리를 위한 45톤, 180톤 두 대의 크레인이 설치되어 있다. 선체 관리, 내부 인테리어 수리, 엔진 관련 수리 등을 받을 수 있다.

요트와 어선의 공존
아르카숑만을 한 단어로 묘사한다면 그것은 ‘풍부함’일 것이다. 대서양을 마주한 덕에 싱싱한 굴, 청어를 비롯하여 참새우, 게, 새조개, 가리비, 대합조개 등 다양한 해산물을 실컷 즐길 수 있다. 그중에서도 가장 유명한 특산품은 단연 굴이다. 현재 유럽에서 생산되는 양식굴의 80퍼센트가 아르카숑산으로 사람의 손길을 배제한 100퍼센트 천연의 맛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아르카숑 마리나는 일반적인 호화 요트만을 위한 계류시설이라는 편견을 벗어던진 곳이다. 마리나 내에 어선이 계류할 수 있도록 호안시설 및 어선 하역장을 갖추었으며, 간단한 가공이나 포장이 가능한 3개의 작업동 및 어구를 손질할 수 있는 시설들까지 모두 갖추고 있다. 이러한 이유로 인해 마리나 인근 해변을 따라 자리 잡은 레스토랑들은 직거래를 통해 1년 내내 신선한 해산물을 공급받는다.
이처럼 요트와 어선이 함께 공존하는 아르카숑 마리나의 사례는 본격적인 해양레저시대를 맞아 ‘바다’라는 키워드를 고른 우리에게도 시사하는 바가 크다. 얼마 전 정부는 해양레저 스포츠 활성화와 관련 산업 육성 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제1차 마리나 항만 기본계획’을 확정 발표했다. 자연 여건을 최대한 활용하여 고급 요트와 어선, 그리고 주변과의 조화까지 고려해 만들어진 프랑스 아르카숑 마리나는 이제 막 해양관련 산업에 안테나를 세운 우리에게 기존의 어항들을 전략적으로 활용할 수 있는 방안을 고민해볼 수 있게 하는 좋은 예가 될 것이다.
CK마린 www.ckmarinegroup.com 02-541-4023

아르카숑 마리나 개요
위치 Quai Goslar CS 01 33313 Arcachon, France
개장연도 1859년
계류시설 33선석 약 2,100척
주요시설 계류장, 어선용 계류시설 및 어획물 가공소, 육상수리시설, 요트 티넌트샵, 세일요트 전용 클럽하우스, 관리실 등
특징 프레저보트용 대형 마리나와 어선용 계류시설 및 관련시설의 혼재